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2시간 촛불집회 사흘째밤 시민들 속속 집결

최종수정 2008.07.18 07:15 기사입력 2008.06.07 18:53

댓글쓰기

미국산 쇠고기 수입 재협상을 촉구하는 '72시간 릴레이 촛불집회' 사흘째밤을 맞아 서울광장으로 시민들이 속속 집결하고 있다.

전날 현충일 휴일과 맞물려 역시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집회 사상 최대규모인 6만여명(주최측 추산 20만명)이 운집한데 이어 토요일밤인 7일에도 전날에 버금가는 시민들이 결집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우병 국민대책회의는 특히 이날을 '협상 무효화ㆍ전면 재협상 촉구 전면 두드리기 날'로 선포하고 오후 4시부터 대학로에서 시민, 학생 등이 참여한 가운데 범국민대회를 개최하고, 7시 촛불문화제를 위해 서울광장으로 집결한다.

앞서 국민대책회의는 전날 경찰과 집회참가자들의 몸싸움 과정에서 부상자와 연행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 오전전 11시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를 항의 방문했다.

한편 경찰은 전날 서울광장에서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집회에 참가한 시민들을 구타한 혐의를 받고 있는 대한민국특수임무수행자회 회원 3명을 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