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배용준 "3년 안에 결혼 하고 싶다"

최종수정 2008.06.01 23:28 기사입력 2008.06.01 20: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오사카)일본 강승훈 기자] 결혼 적령기를 훌쩍 넘긴 배용준이 3년 안에 결혼하고 싶다고 밝혔다.

배용준은 1일 오후 6시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 VIP실에서 열린 인터뷰에서 "주위에 아는 사람들도 다 결혼하고 애도 있어서 그런 것을 볼 때면 결혼하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며 "3년 안에 결혼하고 싶다. 누가 괜찮은 사람 소개 좀 해 달라"고 운을 뗐다.

배용준은 지난 해 MBC '연기대상'에서도 수상소감으로 결혼에 대해 언급한 적이 있다. 배용준은 그 때 발언을 재차 확인시켜준 셈이다.

배용준은 "결혼이 마음대로 되는 것도 아니고, 집에서는 결혼에 대해 말이 오가긴 한다"며 결혼에 대한 마음은 있음을 간접적으로 내비쳤다.

이런 발언에 김종학 감독은 "(배)용준은 결혼을 안 했으면 좋겠다. 영원히 우리 곁에서 욘사마로 남아줬으면 한다"며 "한국을 알리는데 일등 공신이며, 이런 점은 우리가 알아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배용준은 4일 NHK에서 주최하는 인터뷰와 특별방송에 참여할 예정이다.

(오사카)일본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nomy.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