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 총리, 춧불집회 대응방안 논의

최종수정 2008.06.01 18:52 기사입력 2008.06.01 18:52

댓글쓰기

한승수 국무총리가 1일 비상근무체제를 가동, 치안분야 관계장관 회의를 갖고 촛불집회 대응방안 등을 논의했다.

한 총리는 이날 총리공관에서 비공개로 관계장관 회의를 소집해 촛불집회 대응방안과 고유가 문제 등 정국현안을 논의했다.

한 총리는 치안관계 장관회의에서 쇠고기 고시 이후 촛불집회가 격화되고 있다는 판단 아래 평화적 집회는 보장하되 불법집회는 엄청 대처하겠다는 정부의 대응원칙을 다시 한번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오후에는 강 장관으로부터 고유가 대응방안을 보고받고 오는 3일 열리는 고위 당정청회의에서 조율할 고유가 대책을 점검했다. 이와 함께 청와대 보고 사항을 정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 총리는 이 대통령이 중국 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한 지난달 30일밤에도 쇠고기 정국에 관한 국내상황을 보고했으며 31일에도 청와대를 방문, 향후 대책을 포함한 보고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총리실 관계자는 "총리가 정국현안과 관련한 정부의 입장을 정리한 뒤 청와대에 수시로 보고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