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베라크루즈 가솔린 출시

최종수정 2008.06.02 06:22 기사입력 2008.06.01 10:37

댓글쓰기

베라크루즈
현대차가 가솔린 엔진의 정숙성과 RV 차량의 다목적성을 결합한 베라크루즈 가솔린 모델을 출시한다.

현대자동차(대표 정몽구)는 1일 고객 선호 사양들을 중점적으로 적용한 베라크루즈 가솔린 스페셜 모델을 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베라크루즈 가솔린 스페셜 모델은 ‘스타일 팩’과 ‘노블 팩’ 2가지 모델로 운영된다.

‘스타일 팩’은 기본형 모델인 300X Value 기본품목 외에도 ▲18인치 휠, 타이어 ▲가죽시트 ▲후방경보장치 ▲세이프티 썬루프 등을 갖췄다.

‘노블 팩’은 중간형 모델인 300VX Luxury 기본품목 외 ▲스마트 키 시스템 ▲속도감응형 파워 스티어링 휠 ▲사이드 스텝 ▲루프랙 ▲세이프티 썬루프 등을 탑재했다.

고객 선호도가 가장 높았던 편의사양들을 기본으로 적용해 합리적인 가격과 품격을 동시에 고려하는 고객층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 특징이다.

베라크루즈 가솔린 모델에 적용되는 람다 3.8 엔진은 최고출력 246마력의 폭발적인 파워와 정숙성을 자랑하는 현대차의 대표 엔진이다.

현대차의 한 관계자는 “최근 주목 받고 있는 가솔린 SUV 시장에 가솔린 베라크루즈 모델을 투입해 고객들의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하겠다”며 “람다 3.8 엔진은 최고출력 246마력의 폭발적인 파워와 정숙성을 자랑하는 현대차의 대표 엔진으로, 고객들에게 대형 세단 수준의 정숙성과 품격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라크루즈 가솔린 스페셜 모델의 판매가격은 ‘스타일 팩’ 3346만원, ‘노블 팩’ 3758만원(4WD, 자동 변속기 기준)이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