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銀, 국내예금 해외인출서비스 실시

최종수정 2008.06.01 12:00 기사입력 2008.06.01 12:00

댓글쓰기

신한은행이 국내 예금을 소지한 고객이 위안화(CNY) 및 미화(USD)를 중국 현지법인의 분행 및 지행 창구에서 실시간으로 출금할 수 있는 신한 '해외인출서비스'를 2일부터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서비스 대상자는 보통예금·저축예금·수퍼저축예금 계좌를 소지한 개인고객(외국인 거래불가)으로 국내에서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중국 현지법인의 분행 및 지행에서 통장, 인감, 여권을 제시하면 바로 인출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인출한도는 신청 건당 미화 1000달러 이하로 연간 건수 및 한도 제한은 없다. 인출시 현금인출수수료는 기존의 해외송금 또는 카드서비스 대비 비용이 저렴하고 환전시 발생하는 환전수수료도 50%우대 적용된다.

현재 중국 현지법인의 영업창구(북경·천진·빈해·상해·청도)에서만 가능하지만 점차 전세계로 확대할 예정이다. 창구에서만 신청하는 방법도 추후 ATM 인출시스템으로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기존 해외에서 현금 인출시 발생하는 수수료 비용을 절약할 수 있을뿐만 아니라 현금 휴대에 대한 위험감소 및 창구에서 실시간 인출서비스로 고객 편의성을 제공했다"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