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국 아스콘 연간 단가 19.5% 인상

최종수정 2008.05.30 08:21 기사입력 2008.05.30 08:21

댓글쓰기

평균 19.5% 인상 … 공사현장 공급차질 완전 해소

아스콘 가격인상범위 등을 둘러싸고 첨예한 이견을 보였던 조달청 등 정부기관과 아스콘 업체간의 갈등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조달청(청장 장수만)은 전국 각 공공기관에 공급할 아스콘 16,507천톤(8,081억원)에 대하여 지역별로 추진된 연간 단가계약의 체결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금년도 계약단가는 주재료인 A/P(아스팔트), 골재류 등의 원자재 가격인상을 반영하여 전년도 계약단가(1톤당) 대비 평균 19.5% 인상된 수준으로 계약되었다.

이로써 그간 6월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공사현장에 투입되는 아스콘의 공급이 원활하게이루어져 공공공사가 차질없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철 자재구매과장은 “관련업계의 최근 거래가격을 최대한 반영하면서 정부시책인 예산절감과 물가안정에 노력한 결과 적정한 선에서 계약이 성사돼 각 건설현장에 아스콘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