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盧 전대통령, 인터넷 사이트 준비"

최종수정 2008.05.30 01:26 기사입력 2008.05.30 01:26

댓글쓰기

노무현 전 대통령이 정치와 국정 전반에 대해 전직 대통령으로서 이야기할 수 있는 인터넷 사이트 '민주 2.0'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노 전 대통령의 거처인 김해에 지역구를 둔 최철국 통합민주당 의원은 이날 평화방송 '열린 세상 오늘'에 출연, "대통령과 같이 일했던 사람이나 일반 시민이 참여해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광장을 만드는 것"이라고 소개했다.

최 의원은 "5월 중에 개설할 것으로 생각했는데 조금 늦어지는 것 같다"며 "사실 많은 방문객이 찾아와서 뵙기를 원하고 개별적으로 방문해 면담하는 분이 많아서 늦어지는 것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노 전 대통령이 일체의 언론 인터뷰를 안하고 있다"며 "아마 시간이 지나고 말할 계기가 되면 사이트를 통해, 또 언론 인터뷰를 통해 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노 전 대통령은 지난 3월 자신의 인터넷 홈페이지 '사람사는 세상'을 통해 "빠른 시간 안에 토론이 가능한 사이트를 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