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맞벌이 부부 위한 ‘24시간 학교’ 설립된다

최종수정 2008.04.07 08:56 기사입력 2008.04.07 08:27

댓글쓰기

김 지사, 숙식기능까지 갖춘 다기능 학교설립 준비 시사

학교와 학원, 가정 역할까지 할 수 있는 다기능 학교인 ‘24시간 학교’가 경기도에 선보일 전망이다.

김문수 경기도지사는 7일 오전 8시 30분 경기도청 제1회의실에서 진행된 월례조회 인사말을 통해 “멀티 다기능 학교 설립을 준비 중으로, 경기도에서 시범운영을 할 수 있도록 이명박 대통령에게도 보고를 했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날 “혜진양, 예슬양 사건에서 볼 수 있듯이 맞벌이 부부의 아이들은 돌봐줄 사람이 없다. 이러한 아이들을 위해 24시간 운영하는 학교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 지사가 구상하는 다기능 학교는 일반 학교와 달리 학교 기능에 학원과 가정의 기능을 합친 학교를 말한다.

즉, 24시간 숙식제공도 가능한 학교로, ‘학교+학원+가정’ 개념의 학교다.

김 지사는 “부모의 돌봄을 받을 수 없는 아이들에게 공공의 이름으로 따뜻한 사랑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아이들의 성장전체를 책임지는 것이 진정한 전인교육”이라고 강조했다.

경기도는 김 지사의 아이디어가 실현될 수 있도록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들과 실무회의를 가질 방침이어서 조만간 구체적인 윤곽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 지사는 경기도의 경찰력 부족에 대해서도 강경한 어조로 비판하고, 경찰서가 없는 의왕시, 동두천시, 하남시에 경찰서가 들어올 수 있도록 공직자 모두가 목소리를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