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진희, 日 '시네마 페어 in Japan' 참석

최종수정 2008.04.05 09:59 기사입력 2008.04.05 09:59

댓글쓰기

'여교수의 은밀한 매력', '오래된 정원', '수' 등 주연작 3편 상영

'스포트라이트'에서 오태석 역을 맡은 지진희

한류스타 지진희가 '지진희 스페셜 시네마 페어 in Japan'에 참석하기 위해 지난 4일 일본으로 출국했다.

'한류시네마 페스티벌' 기간에 맞춰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지진희만을 위한 영화 축제의 장으로, 5,6일 이틀에 걸쳐 진행되며 지진희가 주연으로 나선 영화 '여교수의 은밀한 매력', '오래된 정원', '수' 등 3편이 상영된다.

이번 행사를 진행하는 일본의 SPO는 "드라마 '대장금', '봄날' 등을 통해 일본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지진희씨의 영화를 보고자 하는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요청에 힘입어 기획하게 됐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지진희씨의 매력적인 연기는 물론, 나아가 한국영화의 매력을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지진희 스페셜 시네마 페어 in Japan'에서 지진희는 각 영화의 무대인사 및 관객과의 대화를 가진다. 특히 5일 도쿄의 '라포레뮤지엄롯본기'에서는 두 번에 걸쳐 일본 팬들과의 만남을 가질 예정.

이번 만남에서 지진희는 자신의 출연 영화나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스포트라이트'에 대한 이야기를 비롯해 팬들과 진솔하고 따뜻한 자리를 만들 계획이다.

이어 6일에는 영화 '수'의 최양일 감독과 함께 영화에 대한 에피소드 및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할 예정. '수'는 하드보일드 액션의 거장으로 알려진 재일교포 최양일 감독의 작품으로, 지진희는 거칠고 강한 남자로 완벽 변신하며 주목을 받았다.

한편, 지진희는 드라마 '대장금', '봄날' 등으로 최고의 한류스타 자리에 올랐다. 따뜻하고 젠틀한 매력으로 일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지진희는 기념 우표가 발행되고, 일본 커리어우먼의 이상형으로 등극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