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재자 투표율 91.6%

최종수정 2008.04.05 02:37 기사입력 2008.04.05 02:37

댓글쓰기

17대 총선보다 1.1%p 상승

중앙선관위는 지난 3~4일 이틀간 전국 510개 부재자 투표소에서 실시된 제18대 총선 부재자투표소 투표 결과 대상자 74만3194명 가운데 68만583명이 투표해 91.6%의 투표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7대 총선의 부재자투표소 투표율 90.5%보다 1.1%p 상승한 것이지만, 지난해 17대 대선 당시 93.7%보다는 2.1%p 하락한 것이다.

이번 선거에서는 독도에 설치된 부재자 투표소에서 42명, 개성공단과 금강산 체류자를 위해 설치한 두 곳의 부재자 투표소에서 각각 138명과 261명이 투표했으며, 처음으로 인천국제공항에 설치된 투표소에서도 1033명이 투표했다.

또 3일 하루 동안 학내에 부재자투표소를 운영한 KAIST에서는 897명이, 원광대와 대구대에서는 각각 494명과 1225명이 투표를 마쳤다.

최종 부재자 투표율은 거소투표 대상자 8만2661명의 투표가 완료되는 선거일(9일)에 확정된다. 거소투표자의 경우 자택 등에서 볼펜으로 기표한 후 투표용지를 회송용 봉투에 넣어 선거일 오후 6시까지 관할 선관위에 도착할 수 있도록 우편 발송해야 한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