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우리은행, 골프선수 대상 고금리 예금 판매

최종수정 2008.03.31 09:58 기사입력 2008.03.31 09:58

댓글쓰기

우리은행은 세계 4대 메이저 골프 대회에서 한국인 선수가 1회라도 우승하고 홀인원을 하면 최고 16.1%의 금리를 지급하는 알바트로스 정기예금을 1000억 원 한도로 오는 8일까지 판매한다고밝혔다.

개인 및 개인사업자만을 대상으로 판매하며 가입금액은 100만 원 이상, 만기는 1년이다.

원금과 일정 금리를 보장하면서 특정조건이 달성됐을 때 보너스 금리를 추가로 지급하는 이 상품은, 한국국적 골프선수가 세계 4대 메이저 골프 대회(마스터즈, US오픈, 브리티시오픈, PGA챔피언십)에서 1회라도 우승하면 보너스 금리를 지급하고 우승과정에서 홀인원을 성사시켰을 때 보너스 금리를 두 배로 지급한다.

이 상품은 가입고객 성향에 따라 기본금리 4%형과 기본금리 5%형 두 종류의 예금으로 구성되며, 기본4%형은 기본금리 4%에다 한국인 선수가 우승하면 6.05%의 보너스금리를 추가 10.05%를 지급하고 또 우승한 선수가 경기 중 홀인원을 했을 경우 보너스금리 6.05%를 더해 최고 16.10%의 금리를 지급한다.

기본5%형은 기본금리 5%에 한국인 선수가 우승하면 2.0%의 보너스금리를 더한 7.0%를 지급하며 경기 중 홀인원을 했다면 보너스금리 2.0%를 추가 최고 9.0%의 금리를 제공한다.

이전 판매됐던 월드컵관련 예금이나 농구시즌우승관련 예금 등 특정조건 달성 시 우대금리를 주는 컨틴전시(Contingency)예금들이 1회의 기회만 주어진 반면 알바트로스 정기예금은 4월에서 8월까지 펼쳐지는 메이저대회 동안 총 4회의 기회가 주어지는 것이 이전 상품과는 다른 점이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