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민석 "박 위원장 공개 토론합시다"

최종수정 2008.03.07 10:48 기사입력 2008.03.07 10:48

댓글쓰기

통합민주당 김민석 최고위원이 7일 "혁명의 갈채를 받는다고 해서 모든 단두대의 처형을 정당화 하지 않는다" 면서 박재승 공심위 위원장에게 공개토론을 요구했다.

김 최고위원은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밝히고 “토론의 결과 소수파를 설득한다면 정치발전에 의미 있을 것이다” 면서 “토론 과정에서 박위원장 소신이 옳은 것인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 고 주장했다.

이어 김 최고위원은 당 지도부를 겨냥해 “당 지도부는 공심위 결정이 옳은지, 거부해야하는지, 교정해야하는지 명료하게 해야 한다” 면서 “ 신계륜 사무총장도 국회의원 심사자격도 없는 사람이라면 당의 지도부는 해임하던가, 부당하다고 선언하던가 해야 하지 않나, 그렇지 않으면 절름발이 아닌가” 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당의 총선기획단장을 맡고 있는 신계륜 사무총장은 "개인적으론 마음이 아프고 슬프지만, 당이 전진할 길이 있기 때문에 그 길을 위해 제 능력과 소신을 바쳐 노력하는 게 현재 당면한 일이다"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