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빅뱅 탑, 거미 뮤비서 산드라박과 키스신 화제

최종수정 2008.03.08 03:06 기사입력 2008.03.07 15:30

댓글쓰기

빅뱅 탑(T.O.P)이 디바 거미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

탑은 12일 공개되는 거미 4집 'Comfort'의 타이틀곡 '미안해요'에서 랩 피처링을 한데 이어 뮤직비디오에서도 주인공으로 열연을 펼친 것.

지난해 선배가수 레드락을 위해 뮤직비디오 촬영 중 실제로 삭발을 해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던 탑은 이번 뮤직비디오에서는 여자친구로 열연을 펼친 신인 여배우 박 산다라와 과감한 키스신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번 키스신은 지난 연말 콘서트 영상에서 선보였던 지드래곤과의 키스신 이후 두 번째로 탑은 NG없이 한 번에 촬영을 마쳤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탑은 여자친구가 자신을 떠나간 진짜 이유를 알게 되면서 오열하는 장면을 연기할 때는 주위의 스태프들도 눈물을 글썽일 정도로 열정적으로 연기에 임했다고.

탑은 "평소 좋아하는 누나이자 존경하는 선배인 거미 누나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매우 기쁘다. 너무 뜻 깊고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거미 누나의 새 음반이 많은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탑은 현재 일본콘서트와 전국투어 준비로 바쁜 와중에도 사흘간 강화도, 양평, 안면도 등을 돌며 강행군을 펼쳤다.

뮤직비디오는 '미안해'라는 말만 남기고 떠난 여자친구 때문에 괴로워하며 방황하며 후회하는 탑의 모습을 스타일리시하게 담아냈다.

한편, 3년 만에 발표하는 거미의 4집 'Comfort' 타이틀곡 '미안해요'는 일렉트로니카 장르의 유로 댄스곡. 기존의 거미가 선보여왔던 어쿠스틱한 사운드의 곡들과 비교하면 파격적인 변신으로, 거미는 이번 곡을 위해 밤늦게 몰래 댄스연습을 하는 등 많은 준비를 해왔다. 거미는 13일부터 신곡 '미안해요'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