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욕마감] 신용경색 위기감 확산.. 다우 1.76% ↓

최종수정 2008.03.07 06:43 기사입력 2008.03.07 06:34

댓글쓰기

4분기 모기지연체율 사상 최고 등 부정적 지표

6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지난해 모기지 연체비율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 신용위기가 확산됨에 따라 약세를 보였다. 아울러 손버그 모기지와 칼라일 그룹 채권 펀드 등 모기지 업체들이 부도 경고를 받자 신용 경색 재발 우려가 증폭돼 하락세에 힘을 실었다.

또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지난 9월 이후 연거푸 기준 금리를 내리고 있는 것과는 달리 유럽과 영국의 중앙은행은 이달에도 금리를 동결, 인플레이션 우려를 확산시켰다.

이날 유럽중앙은행(ECB)이 예상대로 금리를 4%로 동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유로화는 달러당 1.5361달러까지 치솟으며 1999년 유로화 출범 이후 연일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영란은행(BOE) 역시 5.25%의 금리를 유지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블루칩 중심의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14.60포인트(1.75%) 하락한 1만2040.39에 거래를 마쳤다.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푸어스(S&P)500지수는 29.36포인트(2.20%) 떨어진 1304.34,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52.31포인트(2.30%) 밀린 2220.50로 마감했다.

장중 한 때 105.97달러를 기록, 106달러에 육박했던 유가는 정규거래에서 105.47를 기록해 종가 기준 처음으로 105달러를 넘어섰다.

손버그 모기지와 칼라일 그룹 채권 펀드 등 모기지 업체들은 채권기관들의 마진콜(담보부족분 충족요구)에 응하지 못해 부도 경고·통지를 받아 금융권 전체에 '악재'를 쏟아부었다. 손버그 모기지는 이날 파산 가능성이 제기되자 60% 넘게 폭락하기도 했다.

주택을 포기하는 미국인들이 늘어나면서 지난해 4분기 모기지 연체비율도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모기지은행협회(MBA)는 지난해 4분기 모기지 이자 및 대금을 30일 이상 연체한 비율이 5.82%로 1985년 통계 작성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압류 절차가 시작된 전국 모기지 비율은 전 해 0.54%에서 0.83%로 상승했다.

이와 관련, 제이 브링크만 부사장은 "자가 주택을 가질만한 여유를 가지고 있는 미국인들이 없다"며 "이 때문에 주택을 포기하고 있는 미국인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전미부동산중개인협회(NAR)의 1월 주택판매지수는 2001년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1월 NAR 주택판매 지수는 전월 대비 1.0% 떨어진 85를 기록, 1.5% 하락할 것이라는 예상치는 상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발표된 보고서를 통해 NAR은 주택 재고 물량이 많아 집값이 하락, 주택 신축 계획이 무산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개장 전 발표된 지난 주 미국 신규실업수당 청구자수는 예상치인 36만명을 하회하며 35만1000명을 기록, 6주래 최저치를 나타냈다.

그러나 1주 이상 실업 수당을 받고 있는 실업자는 238만명으로 지난 2005년 9월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발생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변동성이 적은 4주 평균 청구자수는 35만9500명으로 1500명 줄어들었다.

전주 실업수당 청구자수는 37만3000명에서 37만5000명으로 상향 수정된 바 있다.

전문가들은 건설·모기지 및 자동차업체가 고전하는 반면 수출 호조로 일부 기업들이 고용을 유지해 실업수당 청구자수가 감소할 수 있었던 것으로 분석됐다.

이와관련, 옥션 이코노믹스의 마이클 잉글런드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노동 시장이 계속 둔화돼 경제 성장의 최대 동력인 가계 소비가 줄어들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2007년 매출 기준 세계 최대의 기업인 월마트의 지난달 매출은 2.6% 증가하며 이는 월가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인 1.1% 증가를 큰 폭으로 상회했다. 이에 힘입어 지난달 미국 소매업체의 동일매장 매출은 1.9% 증가했다.

이와관련, 버클레이 자산운용 브루스 브레잉톤은 "경제 침체에 따라 월마트는 비교적 낮은 제품가격으로 다른 기업에 비해 더 유리한 입지를 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반면 J.C. 페니의 매출은 6.7% 줄었고, 갭도 6% 감소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