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모시 가이스너, 중앙은행 금리 인하 가능성 시사

최종수정 2008.03.07 03:33 기사입력 2008.03.07 03:33

댓글쓰기

티모시 가이스너 뉴욕연방준비은행 총재가 6일(현지시각) 미국 중앙은행의 금리 인하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가이스너 총재는 이날 뉴욕 외교관계위원회에서 "경제 상황 악화와 성장 둔화 압력이 지속된다면 통화정책의 조정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다고 통신은 전했다.

그는 금융 시장이 신용 경색에 따라 긴축 기조를 이어가고 있으며 중앙은행에서도 이 문제를 조기 진화 하기 위한 움직임을 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가이스너 총재는 이어 "신용과 경제의 내구성이 지난 몇 십년간 꾸준히 개선됐다는 것은 여전히 조절해야 할 여지가 남아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지난 9월 이후 연거푸 기준 금리를 내리고 있는 것과는 달리 이날 영란은행(BOE)과 유럽중앙은행(ECB)은 이날 각각 현 기준금리인 5.25%와 4%로 동결한 바 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