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상엽, OCN '유혹의 기술'서 재벌2세 열연

최종수정 2008.03.03 09:05 기사입력 2008.03.03 09:05

댓글쓰기

MBC 시트콤 '코끼리'와 상반된 캐릭터로 눈길

신인배우 이상엽이 OCN 4부작 TV무비 '유혹의 기술'(연출 심세윤, 제작 드림컴스)에서 엘리트 재벌 2세로 변신한다.

이상엽은 현재 MBC 시트콤 '코끼리'에서 귀엽고 순수한 캐릭터인 '잠자코' 주상엽 역을 맡고 있다.

하지만 이상엽이 '유혹의 기술'에서는 상반된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눈길을 끌고 있다.

'유혹의 기술'은 연애 초보자들을 위한 '백전백승 유혹 필살기'를 유쾌하게 그린 작품으로, 실생활에 유용한 연애 기술을 전수하면서 진실한 사랑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하는 드라마이다.

이상엽은 극중 주인공인 박수진의 약혼자로 경영수업을 받고 있는 엘리트 재벌 2세 성일 역을 맡았다.

성일은 전형적인 부잣집 아들로 모든 것이 완벽하지만 지극히 현실적이고 자기중심적인 성격의 캐릭터이다.

이상엽은 "OCN 드라마 '유혹의 기술'을 통해 색다른 캐릭터로 인사드릴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촬영을 하면서도 색다른 기분으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고, 내 안의 많은 부분을 담아내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상엽은 지난해 KBS 주말드라마 '행복한 여자'로 데뷔했으며 SK텔레콤 T플랜 TV광고에서 손담비와 함께 매맞는 엽기커플로 출연한 바 있다.

또 최근 개봉한 영화 '슈퍼맨이었던 사나이'에서 전지현의 남자친구로 깜짝 출연했으며, '6년째 연애중'에서는 누나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매력적인 연하남으로 출연했다.

OCN 4부작 TV무비 '유혹의 기술'은 이미 촬영을 다 마쳤으며 28일 첫 방송 된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