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주택가격 이의신청 인터넷 접수

최종수정 2008.02.10 13:45 기사입력 2008.02.10 13:27

댓글쓰기

올해부터 서울시내에서 새로 산정, 고시되는 주택가격에 대한 이의신청을 인터넷으로 할수 있게 됐다.

서울시는 전국 최초로 개별주택가격에 대한 '인터넷 이의신청 제도'를 도입, 오는 4월30일 산정 고시되는 개별주택가격부터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그동안 각 시.군.구가 산정, 고시하는 개별주택가격에 이의가 있는 경우에는 시.군.구청을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팩시밀리로만 이의신청을 할 수 있었다.

시는 그러나 2005년부터 도입한 '개별주택가격 인터넷 열람서비스'에 인터넷 이의신청 시스템도 추가로 구축해 올해부터 개별주택가격에 대한 의견 제출이나 이의신청을 인터넷으로도 접수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 시내 전체 단독주택 약 43만5000채에 대해 오는 3월까지 개별주택가격을 산정, 가격 열람과 의견 제출을 거쳐 4월30일 고시한 뒤 이의신청을 받아 6월까지 재조정된 가격을 공시할 예정이다.

올해 개별주택가격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에서 '토지정보서비스'-'개별주택가격 인터넷 열람서비스'에서 주소만 치면 열람할 수 있으며, 의견제출이나 이의신청은 이름이나 주민등록번호 등 소유주를 입증하는 내용을 치면 할 수 있게 된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