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집전화 결합상품 출시

최종수정 2008.02.04 11:28 기사입력 2008.02.04 11:20

댓글쓰기

"최대20% 통신비절감 효과"

KT(대표 남중수)는 일반 유선전화를 포함한 신규 결합상품을 정부의 인가가 나는 대로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KT가 새롭게 선보일 결합상품은 집에서 사용하는 KT 일반전화와 메가패스를 필수 선택하고, 다른 통신 서비스를 추가하여 고객의 욕구에 따라 선별적으로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즉 고객이 일반전화가 포함된 결합상품에 가입하려면 KT의 초고속인터넷 서비스인 메가패스를 기본으로 포함하고, 여기에 인터넷전화(VoIP), 인터넷TV서비스인 메가TV, KTF의 영상통화서비스인 쇼(SHOW) 등을 추가하면 된다.

이에 따라 고객은 KT가 제공하는 핵심 서비스들을 한꺼번에 묶어서 결합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결합 할인율은 결합약정 기간에 따라 차이가 있다. 개별 상품에 적용된 약정 할인과 별도로 추가 할인받을 수 있다. 결합약정 기간에 따라 메가패스, 일반전화, 메가TV, SHOW는 기본료의 10%, VoIP는 50%까지 할인된다.

KT 이병우 마케팅부문장은 “월 9만2000원 이하를 쓰는 가정의 경우, 일반전화 메가패스 스페셜 메가TV SHOW를 결합한다면 20% 이상의 통신비 절감효과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결합상품 가입 및 문의는 고객센터(국번없이 100번)와 홈페이지(www.kt.com)를 이용하면 된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