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양유업 전직원 '사랑의 헌혈 캠페인'

최종수정 2008.02.04 10:23 기사입력 2008.02.04 10:16

댓글쓰기

남양유업 임직원들은 4일 설 명절을 맞아 전직원 헌혈캠페인을 전개했다.

박건호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181명이 참여한 가운데 치러진 이번 헌혈캠페인에는 헌혈이 가능한 남양유업 본사 임직원 전원이 참여했다.

남대문로에 위치한 남양유업 본사 앞에는 헌혈버스가 서있는 것이 눈에 익숙할 정도로 남양유업의 헌혈캠페인은 이 지역의 대표적인 봉사활동으로 자리잡고 있다.

남양유업 임직원들은 이날 헌혈캠페인 외에도 독거노인 등 소외된 이웃들을 직접 찾아가 우유와, 쌀 등을 전달하는 '사랑의 우유 릴레이' 행사도 가졌다.

이 봉사활동의 주요대상은 국가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차상위 계층이며, 남양유업 본사 주변인 서울 중구에 거주하는 차상위계층 가정 50가구를 임직원들이 직접 찾아가 지원물품을 전달했다.

이날은 본사뿐만 아니라 전국의 남양유업 공장, 지점들 또한 헌혈 및 이웃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하는 등 사회봉사대회를 방불케 할 정도로 열기가 뜨거웠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석한 성장경 본부장은 "우리 주위에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이 너무나 많은데 이들을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일 것"이라며 "이러한 나눔문화를 더욱더 확산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