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기업 함께하는 손길에 '따뜻한 웃음' [고향가는 길]

최종수정 2008.02.04 15:51 기사입력 2008.02.04 15:43

댓글쓰기

이익창출한 공기업 사회공헌 적극 활동
외국인 이주노동자 위한 나눔행사 눈길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공기업들이 '나눔경영'에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설맞이 나눔행사는 각 사의 실정에 맞게 본사 또는 지역본부 차원에서 그 지역의 여건에 따라 다양하고 이채롭게 진행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이는 이익 창출을 통한 경영활동은 물론 국민들의 신뢰를 이끌어 내기 위해서는 투명한 경영과 공기업으로서의 책무인 사회공헌활동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는 시대적 요구에 따른 것으로 해석된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김칠두)은 각 지역본부별로 다양한 설맞이 행사를 실시한다.

산단공은 매년 '급여 우수리 제도'(임직원 급여의 잔돈 모으기 운동)를 통해 모인 금액과 사측이 동일한 금액 만큼 성금을 내는 '그랜트 매칭(Grant matching)'을 통해 모여진 성금을 설과 추석 명절에 전달하고 있다.

지난해 추석 이후 모인 성금은 이번 설을 맞아 전국 12개 봉사단이 지역별 산업단지 주변 사회복지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 본사에서는 '설날맞이 좋은이웃되기 운동'을 통해 서울디지털산단 인근 구로, 신도림 소재 노인정 7곳을 직접 찾아가 과일과 떡 등을 나누는 행사를 진행했다.

지역에서는 서남지역본부(광주첨단과학단지)가 최근 광주시 북구 소재 독거노인 5가족에게 연탄 900장을 기증했으며 서부지역본부(반월시화 산단)도 안산시, 시흥시 거주 불우 이웃에게 가래떡 220박스를 전달했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이수호)는 5일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솔마을에 위치한 한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이웃 사랑 실천을 위한 '설날 사랑의 떡국 나누기' 행사를 진행한다.

아울러 사회복지단체인 굿 네이버스와 함께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나눔실천 행사를 실시한다.

굿 네이버스 홈페이지에 개설된 행사 페이지에 누구나 접속해 자유롭게 후원금을 신청할 수 있으며 행사 종료시 가스공사는 순수 모금액에 매칭 그랜트를 통해 기금을 전달하게 된다. 가스공사 임직원 뿐만 아니라 일반인들도 후원이 가능하다.

이밖에 지난 2일에는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사랑과 나눔의 청소년 음악회'를 갖고 결손 및 빈곤가정 청소년들의 신학기 교복지원을 위한 기금을 마련하기도 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김종신)은 설을 맞이해 소외된 이웃을 돕고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원자력에 대한 이해기반을 확산코자 고리원자력 주변지역에서 '설날맞이 어려운 이웃 및 사회 복지시설 위문행사'를 실시한다.

주변지역 소년소녀가장이나 독거노인 등 어려운 이웃 365가구에 비누ㆍ칫솔ㆍ치약 등 생필품을 지원하고 기장군 장안읍 소재 효성노인건강센터 등 8개소의 사회복지시설에 각각 120만원의 특별후원금을 지급한다.

한국토지공사(사장 김재현)는 설 명절을 맞아 온라인 기부 포탈인 네이버 해피빈과 함께 '이웃사랑 세뱃돈 나누기'후원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오는 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공사가 직접 시설을 선정해 후원금을 주던 기존 형식에서 벗어나 네티즌과 토지공사가 '함께' 진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네티즌이 사회공헌활동에 관련된 퀴즈를 풀고 해피빈으로부터 콩을 부여받은 후 그 콩을 원하는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하면, 행사후 한국토지공사가 집계된 콩 수에 따라 해당 시설에 후원금을 지급하게 된다.

이밖에 외국인 노동자를 위한 나눔행사도 눈길을 끈다.

한국수출보험공사(사장 조환익)는 최근 본사 정문 앞에 설치됐던 13m의 초대형 복조리 형태의 저금통 조형물을 해체하고 임직원이 모은 하트저금통을 성금함에 넣어 외국인 이주노동자 지원 전문기관인 지구촌 사랑나눔에 전달했다.

또한 외국인 이주 노동자에게 전화카드 200개를 전달하기도 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