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전력, 방글라데시 400kV 송전컨설팅 수주

최종수정 2008.02.04 07:03 기사입력 2008.02.04 07:03

댓글쓰기

한국전력(사장 이원걸)은 최근 방글라데시 전력청과 400kV 송전선로 건설 컨설팅 수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아시아개발은행(ADB)의 자금으로 방글라데시 전력청이 발주한 이번 컨설팅은 방글라데시 최초의 400kV 송전선로 건설에 대한 기본설계, 자재규격 선정, 건설공사 입찰서 작성, 입찰평가 및 시공감리의 역할을 시행하는 80만달러 규모의 용역사업이다.

한전은 2003년 이후 아시아개발은행 자금의 입찰사업에 10여 차례 참여했으나 실적부족으로 매번 탈락하다 이번에 처음으로 수주에 성공한 것이다.

특히 지난해 1월 최초 입찰 공고 이후 사전자격 심사를 통과한 일본의 동경전력, 독일의 피츠너 등 6개 선진 업체들과의 경쟁에서 수주에 성공한 것이다.

한편 2001년 미얀마 전력망 진단사업으로 시작된 한전의 송배전분야 해외사업은 필리핀, 캄보디아, 우크라이나, 인도네시아, 파라과이, 리비아, 이집트 등에서 컨설팅을 통해 연간 60억원의 수익을 거둬들이고 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