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유재고 급감, 유가 장중 100弗 재돌파

최종수정 2008.01.04 06:10 기사입력 2008.01.04 02:13

댓글쓰기

미국의 원유 재고가 급감하면서 국제유가가 100달러선을 재돌파했다.

3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 중질유(WTI) 가격은 에너지정보청(EIA)의 주간 원유재고 발표 이후 장중에 배럴 당 100.05달러까지 상승, 전날 기록한 사상 최고치인 배럴 당 100달러를 하루 만에 갈아치웠다.

WTI 가격은 100달러 재돌파 이후 100달러선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앞서 EIA는 지난주 미국의 원유재고가 400만배럴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서부텍사스 중질유(WTI) 선물 원유 인도지점인 오클라호마주 쿠싱 저장소의 원유재고는 1750만배럴로 변화가 없었으며 연료유와 디젤유를 포함하는 정제유 재고와 휘발유 재고는 각각 60만배럴과 190만배럴 증가했다. 정유시설의 가동률은 89.4%로 1.3% 늘어났다.

편집국  asiaeconomy@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