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북핵 신고 시한내 준수 안돼 유감"

최종수정 2007.12.31 18:04 기사입력 2007.12.31 18:04

댓글쓰기

정부는 31일 "북한이 10.3합의에서 공약한 대로 모든 핵 프로그램에 대한 신고가 올 연말(12월31일)까지 이행되지 않은 데 대해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날 외교부 대변인 논평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북한이 조속한 시일내에 모든 핵 프로그램을 성실히 신고하고 불능화 조치를 지체없이 완료하기를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현재 2.13합의와 10.3합의에 따라 영변 3개 핵시설에 대한 불능화 조치에 실질적인 진전이 이뤄지고 있는 점을 평가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어 "북한의 불능화 및 신고 등 비핵화 2단계 조치에 맞춰 대북 제재 해제 등 관련국들의 상응조치도 차질없이 이뤄져 핵폐기 단계로 신속히 진입할 수 있도록 정부는 관련 각측과 계속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영백 기자 ybseo@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