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머징마켓 고성장 부각 [전문가 2008 증시진단 - 이정호 미래에셋증권 리서치센터장]

최종수정 2007.12.31 13:44 기사입력 2007.12.31 13:42

댓글쓰기

IT·통신·철강금속 관련주 유망

미래에셋증권 이정호 리서치센터장은 "올해에는 단기투자보다는 장기투자를, 특정 지역이나 섹터에 대한 집중투자보다는 분산투자가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이 센터장은 선진국 경기가 다소 둔화될 여지는 있어도 침체되지는 않으리라는 전망속에서 이머징 지역 주도의 세계 경제는 완만한 상승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에 따라 기업 이익성장세가 5~10% 이상 달성할 것으로, 채권 대비 주식의 높은 매력도 유지될 것이라면서 장기 상승추세에 맞는 장기투자가 필요할 때라고 조언했다.

또 세계 증시의 이머징마켓의 고성장과 선진국의 밸류에이션 매력도가 부각되고 있기에 지난해보다 다극화될 가능성 높아 섹터 역시 소재, 산업주 등 일부 섹터가 주도하기보다는 소외주, 경쟁력 있는 IT주, 소비관련주 등으로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따라서 종목별 투자가 안정적인 수익을 올릴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 센터장은 올해 유망 업종으로 통신, 철강 금속, 조선주 업종을 꼽았다. 

통신업종은 KT와 SKT 사업자 2강 구도로 재편될 것으로, IPTV서비스 확대로 인해 방통융합 시너지 효과로 수혜를 얻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또 지속적인 원자재가 상승과 경기상승으로 인한 단가 상승요인으로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는 철강 금속 업종 또한 눈여겨볼만 하다는 평가다. 

지난 한해 동안 크게 성장한 조선주도 벌크선과 컨테이너선 시장의 강세 및 선가 상승세를 타고 고공행진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센터장은 올해 기대되는 종목으로 LG필립스LCD, 포스코, KT, 삼성화재, NHN 등을 추천했다.

김경민 기자 min@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