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오렌지색 초슬림 영상통화폰 출시

최종수정 2007.12.20 14:37 기사입력 2007.12.20 14:36

댓글쓰기

13mm 초박형, 알루미늄 소재 적용

   
 
13.3mm 두께의 슬라이드 디자인 및 블랙 색상에 오렌지색 키패드와 테두리로 세련미를 강조한 LG전자의 '오렌지 컬러폰'(모델명 LG-KH1800)

LG전자(대표 남용)는 블랙 색상에 오렌지색 키패드와 테두리로 세련미를 강조한 '오렌지 컬러폰'(모델명 LG-KH1800)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13.3mm 두께의 슬라이드 디자인을 채택한 3세대(G) 휴대폰으로 외부 케이스에 가벼우면서도 견고한 알루미늄 소재를 채택했다.

숫자 키패드 위쪽에 멀티태스킹 버튼을 별도로 배치, 전화를 하면서도 문자메시지 작성, 알람 설정, 전화번호부 입력 등이 가능하다.

또 ▲얼굴 찾기 기능을 지원하는 카메라 ▲여러 장의 사진을 연결해 동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뮤비(MUVEE) 스튜디오 ▲휴대폰에 저장된 데이터를 검색할 수 있는 '콘텐츠 탐색기' 등의 기능을 내장했다.  

자동 로밍 서비스를 통해 광대역부호분할다중접속(WCDMA)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40여개 국가간 영상통화도 가능하다.

이 밖에 MP3플레이어, 텍스트뷰어, 전자사전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KTF를 통해 35만2000원에 출시되며, 내년 1월에 실버 색상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 한국사업부장 황경주 상무는 "오렌지 컬러폰은 개성과 편의성을 중시하는 소비자들을 겨냥했다"면서 "슬림한 디자인과 다양한 기능을 앞세워 국내 3G 휴대폰 대중화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