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중수 KT 사장, 지속가능경영대상 대통령상 수상

최종수정 2007.12.20 14:21 기사입력 2007.12.20 14:19

댓글쓰기

   
       
       ▲ 남중수 KT 사장 

KT는 남중수 사장이 산업자원부가 주최하고 대한상공회의소와 산업정책연구원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지속가능경영 대상에서 기업인 부문 최초의 대통령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지속가능경영은 기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목표로 사회 및 환경적 책임을 전략적으로 활용해 경쟁우위를 창출하고 경제적 책임을 이행하는 것을 말한다.

산자부는 지속가능경영의 국내 정착을 위해 지난해부터 지속가능경영대상을 제정, 시상하고 있으며, 기업인 부문은 올해 신설됐다.

산업정책연구원은 "남 사장은 KT가 국내 통신업계 최초로 사회적책임(CSR) 보고서를 발간하여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대외 의지를 천명한 것과 IT 전문가를 사회에 기부하는 활동을 추진함에 있어 CEO의 아이디어와 리더십이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이 심사 결과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KT는 2006년부터 사회적 책임(CSR)이라는 이름으로 지속가능경영을 추진해 왔으며, UN환경계획(UNEP)의 산하 기관인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의 가이드라인에 따라 CSR 보고서(또는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해 오고 있다.

이 같은 결과로 KT는 올 4분기에만 중소기업협력대상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 고객만족경영 대상, 대한민국 창조경영인상, 경제정의기업 대상 및 로하스 경영대상 부문별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남 사장은 "지속가능경영은 고객을 행복하게 하고 세상을 더 밝고 건강하게 만드는 기업경영의 키워드"라면서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고객과 기업, 기업과 기업의 동반성장이 필수적이며, 동반성장을 핵심가치를 추구해야 기업의 중장기 발전을 이룰 수 있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시상식은 21일 오전 10시 30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다.

채명석 기자 oricm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