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나항공, 미국 세관 보안인증 획득

최종수정 2007.12.16 11:27 기사입력 2007.12.16 11:27

댓글쓰기

아시아나항공은 아시아계 항공사 최초로 미국 세관으로부터 테러 예방 화물 보안프로그램인 'C-TPAT' 인증을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C-TPAT는 9.11 테러 이후 테러리스트 및 무기 등이 미국으로 반입되는 것을 방지하려는 목적으로 미 세관 국경경비국이 설정한 반테러 보안프로그램이다.

아시아나항공은 미 세관에 화물대리점 및 협력업체 보안통제 현황, 화물탑재용기 보안통제 관리 등을 내용으로 한 화물보안프로그램을 제출해 C-TPAT 회원사로 인증을 받았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이번 인증을 통해 항공화물의 안전 및 보안 절차가 세계 최고 수준임을 알리게 됐으며 신속 통관을 비롯한 다양한 세관관련 혜택을 받게됐다"고 말했다.

김진오 기자 joki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