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李 "BBK 동영상 법대로 처리하면 될 것"

최종수정 2007.12.16 11:13 기사입력 2007.12.16 11:11

댓글쓰기

한나라당 이명박 대선후보는 16일 대통합민주신당이 공개한 이른바 'BBK 설립 육성 동영상 CD'와 관련, "법대로 처리하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박계동 공작정치분쇄특별위원장, 정두언 선대위 총괄기획팀장, 박형준 대변인 등으로부터 동영상 CD에 대한 보고를 받은 뒤 "아무런 문제가 없으니 당당하게 대응하라"면서 이같이 지시했다고 선대위 관계자들이 전했다.

이 후보는 이어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재일본대한민국민단(민단) 간부 대표단과 접견한 자리에서 신당의 네거티브 공세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그는 인사말을 통해 "정책으로 대결해야 할 시점에 상대를 비난, 험담하고 그것을 넘어 음해성 선거를 하고 있는 것에 대해 안타깝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선거가 후진성을 면치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그러면서 "그러나 다행이라 생각하는 것은 대한민국 국민은 위대하기 때문에 이런 것에 흔들리지도 않고 속지도 않는다는 사실"이라면서 "이런 음해성 발언에도 불구하고 국민은 누구에게 이 나라를 맡겨야 할 지를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저는 겸허한 자세로 우리 국민을 어떻게 행복하게 할 수 있는가를 걱정하면서 끝까지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진수 기자 hj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