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역協, "원유유출로 충남 수산물 수출 타격"

최종수정 2007.12.15 15:14 기사입력 2007.12.15 15:14

댓글쓰기

태안 원유 유출 사고로 충남 수산물 수출이 큰 타격을 받을 것으로 전망됐다.

15일 한국무역협회 대전충남지부에 따르면 10월 말 현재 충남 소재 수산물 직수출기업 21개사 가운데 이번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태안.보령.서천.서산.홍성.당진군 관내 기업은 11개사로 52.4%를 차지, 앞으로 충남 수산물 수출에 크게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됐다.

특히 재난지역으로 선포된 6개 지역의 수산물 수출은 올해 10월까지 서천 120만3천달러, 홍성 107만3천달러, 보령 102만8천달러 등 모두 333만2천달러였으며, 이들 수출액은 충남지역 전체 수출의 61.8%에 달했다.

또한 충남지역의 수산물 수출 중 원유 유출에 따라 큰 피해가 예상되는 해조류의 비중도 71.2%에 달했다.

편집국  editorial@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