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은 "총액한도대출 한도 400억 추가"(상보)

최종수정 2007.12.13 11:10 기사입력 2007.12.13 11:09

댓글쓰기

한국은행은 충남 서해안 원유유출사고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해당지역관할 대전충남지역본부에 총액한도대출 한도를 400억원 추가배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총액한도대출은 금융기관에 대해 대출취급액의 50% 이내 금액을 3.25% 저리로 지원하는 제도이므로 이번 한도증액에 의한 금융기관의 피해중소기업에 대한 대출가능규모는 800억원을 초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대전충남지역본부는 추가배정한도에 대해 피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업체당 3억원 이내로 1년간 지원할 방침이다.

김동환 기자 donki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