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은행, 태안앞바다 원유유출 복구 지원

최종수정 2007.12.12 08:59 기사입력 2007.12.12 08:59

댓글쓰기

KB국민은행은 최근 태안 앞바다에서 발생한 원유유출 사고의 피해복구를 돕기 위해 12일 충청남도 도청에서 이완구 충청남도 도지사, 성기훈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여동수 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0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국민은행은 또 주말에는 약 300 여명의 임직원들이 태안 등 해안 오염지역을 찾아 피해복구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며, 은행의 인적, 물적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전행적 차원에서 적극적인 피해복구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국민은행은 2006년에도 강원도 일대를 강타한 집중호우 피해복구를 위해 임직원 모금액 4억원을 포함해 총 14억원을 재난대책본부에 전달하고, 임직원들이 직접 피해복구를 위한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한 바 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