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昌측 "가장 믿음직한 대통령감 각인시켰다"

최종수정 2007.12.11 22:37 기사입력 2007.12.11 22:36

댓글쓰기

무소속 이회창 대선후보측은 11일 제 2차 17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토론회와 관련, "이번 토론회를 통해 이 후보는 국민들로부터 가장 믿음직한 대통령감으로 각인됐으리라 확신한다"고 평가했다.

이 후보측 류근찬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교육정책에서부터 사회기강확립과 부정부패 정책에 이르기까지 단호하고 확신에 찬 답변으로 가장 돋보였다"며 이같이 말했다.

류 대변인은 이어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에 대해 "각 후보의 위장전입, 위장취업 탈세를 질타하는 물음에 대해 묵묵부답, 대략난감으로 일관했다"며 "각 주제토론에서 난해한 질문에 대해서는 다른 토론자에게 책임을 전가하거나 비논리적이고 군색한 답변으로 얼버무리기에 급급했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류 대변인은 이번 토론회의 시간 제약 등의 문제를 언급, "다수의 토론주제에 비해 주어진 시간의 한계로 심도 있는 토론이 이루어지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newsva.co.kr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