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대기업 3만7000여명 채용

최종수정 2007.12.11 10:22 기사입력 2007.12.11 10:21

댓글쓰기

내년 대기업 채용 규모는 3만70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대비 5.1% 감소한 수치다.

취업포털 코리아리크루트는 매출액 상위 기업 1000곳을 상대로 내년도 채용계획을 조사한 결과 438개사에서 모두 3만7701명을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조사대상 기업에서 올해 채용한 3만9396명보다 5.1% 감소한 수치로 조사대상 기업 중 아직 채용계획을 확정하지 못한 기업은 239개사(39.6%)였으며 채용계획이 없다는 기업은 130개사(16.1%)였다.
 
채용계획을 확정한 438개사 중 54.3%는 공채 방식으로 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답했고 수시채용을 하겠다는 기업은 26%, 공채와 수시채용을 병행하겠다는 업체는 25.3%였다.
 
업종별로는 금융(3.2%), 자동차(1.4%), 운송(1.3%), 조선(0.8%) 등 분야의 채용규모는 올해보다 소폭 늘어날 것으로 집계됐으며 제조업(-13%), 석유화학(-10.1%), 전기전자(-9.5%), 기계철강(-8.1%) 등은 줄어들 것으로 조사됐다.
 
업종별 채용인원은 금융 5540명, 제조업 4475명, 건설업 3875명, 전기ㆍ전자 3775명, 유통 2715명, 식품 2520명, 서비스 1980명, 운송 1920명, 조선 1885명, 기계ㆍ철강 1870명, 자동차 1805명 등이다. 

한편 삼성전자, LG전자 등 대규모로 신입사원을 뽑는 업체들은 아직까지 채용계획을 확정하지 않은 상태여서 채용규모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유윤정 기자 you@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