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연금 해외자원펀드 '탐사.개발광구'도 투자

최종수정 2007.12.09 21:20 기사입력 2007.12.09 21:20

댓글쓰기

국민연금이 20조원을 투자하는 해외자원개발펀드의 투자 대상에 생산광구뿐 아니라 개발 초기 단계인 탐사ㆍ개발단계 광구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이 펀드에는 국민연금 외에 석유공사ㆍ가스공사ㆍ광업진흥공사는 물론 해외 자원개발회사까치 참여해 펀드 규모도 당초 알려진 20조원보다 2~3배는 커질 것으로 보인다.

9일 정부, 석유공사 등 에너지 공기업 등에 따르면 국민연금과 산업자원부, 에너지 공기업들이 지난 11월 체결한 기본계약서의 펀드 투자유형에는 생산광구 외에 탐사ㆍ개발단계 광구도 포함됐다.

또 국민연금이 20조원을 조달한 것 외에 석유공사 등 3개 공사도 추가 출자할 예정이며 외국계 자원개발회사도 참여시킬 계획이다.

펀드 구성에 참여한 한 기관은 "당초 알려진 20조원은 국민연금이 투자할 규모"라며 "3개 공사와 외국계까지 참여할 경우 그 규모는 50조원 이상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산업자원부 외 4개 기관은 11월 맺은 기본계약서에서 투자절차 등도 확정했다.

투자절차는 석유공사ㆍ가스공사ㆍ광진공 등 자원개발 공기업이 유망사업을 발굴해 국민연금관리공단에 투자를 제의하면 국민연금이 14일 이내에 결정해 공동 투자키로 했다.

은용주 기자 yong@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