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변북로 상습 정체구간 '뻥' 뚫린다

최종수정 2007.12.09 20:39 기사입력 2007.12.09 20:39

댓글쓰기

2014년까지 성산~한강대교 12차선 확장

오는 2014년까지 서울 강변북로 성산대교~한강대교 구간이 12차선으로 확장된다.

서울시는 내년부터 총 사업비 6200억원을 들여 2014년까지 성산대교~한강대교 7.6㎞ 구간의 확장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왕복 8차선의 이 구간은 출ㆍ퇴근시간대 등에 교통량이 급증해 병목 및 정체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경기 고양시 일산신도시 인근 자유로에서 강변북로 성산대교까지는 왕복 10차로로 이어지다 성산대교 북단부터 8차로로 좁아지면서 심각한 교통혼잡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또 내년부터 용산국제업무지구 개발이 본격화하고, 파주 신도시 등 택지가 개발되면서 자유로에서 성산대교까지 연결되는 왕복 6차로의 제2자유로가 2011년 개통되더라도 교통난은 더욱 극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이에 따라 강변북로 구간에 폭 20m의 4차로 규모의 도로를 신설해 왕복 12차로로 확대키로 하고 내년 1월 기본설계 용역에 들어간 뒤 2009년 실시설계를 거쳐 2010년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고형광 기자 kohk0101@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