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재원 변호사 '김경준 변호' 돌연 사임

최종수정 2007.12.09 18:47 기사입력 2007.12.09 18:47

댓글쓰기

검찰의 'BBK 의혹' 수사 과정에서 핵심인물인 김경준씨를 변호해 온 오재원 변호사가 돌연 사임한 것으로 9일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이날 "오 변호사는 김씨가 재판에 넘겨진 이후에도 계속 사건을 맡을 것으로 예상됐지만 최근 사임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김씨는 오 변호사 및 같은 사무실 소속 변호사 등 3명 외에도 최근 김씨를 구치소에서 접견해 온 이회창 대선 후보 캠프측 김정술 법률지원단장 등 '정치권 변호사' 2명을 더 선임했다.

오 변호사 그룹은 김씨의 검찰 조사 과정에 대부분 입회하는 등 변론 활동에 주력하고 있는 반면 김 변호사 등은 김씨를 접견한 뒤 김씨의 주장을 외부에 알리는 '선전활동'에 주력하고 있었다.

오 변호사는 김씨의 재판이 시작되기도 전에 법정 밖에서 이번 사건이 '정치 쟁점화'하고 있는 점 등으로 인해 부담을 느끼고 변호 활동을 중단한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해 오 변호사는 김경준씨의 변호 과정에서 갖고 있던 각종 자료를 김종술 변호사와 함께 일하고 있는 홍선식 변호사에게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유병온 기자 mare8099@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