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경제, 2020년 미국 추월

최종수정 2007.12.09 10:59 기사입력 2007.12.09 10:59

댓글쓰기

중국의 경제 규모가 앞으로 10여년 후에는 미국을 능가해 세계 최대 경제대국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중국 당 기관지 인민일보의 자매지인 환구시보(環球時報)는 8일(현지시각) 일본 경제연구센터가 최근 발표한 2050년까지의 세계 경제에 대한 장기 전망을 담은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각국의 화폐로 국가별 국내총생산(GDP)을 계산해 본 결과 중국의 GDP가 오는 2020년 직전 미국의 GDP를 추월하지만 2050년께에 이르면 다시 미국에 역전당할 것으로 전망됐다.

중국은 2020년 이후 점점 노동력이 감소, 2040년대에는 성장률이 연 1%로 떨어져 2050년쯤 되면 경제 규모가 다시 미국에 추월당한다는 것이다.

보고서는 또 2050년이 되면 중국과 미국은 GDP가 각각 일본의 7배에 이르고 인도의 3.8배에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배수경 기자 sue6870@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