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해외 광고대행사 BBH 선정

최종수정 2007.12.03 11:31 기사입력 2007.12.03 11:30

댓글쓰기

LG전자가 제품별, 시장별로 다양하게 활용하던 해외 광고대행사를 하나로 통합한다. 

LG전자(대표 남용, www.lge.com)는 전세계 시장을 대상으로 한 글로벌 광고 대행사로 영국 런던에 본사를 두고 있는 Bartle, Bogle, Hegarty (BBH)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BBH는 해외시장별 특성에 맞는 글로벌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전략과 크리에이티브 전략을 일괄적으로 수립하고, 실행해 나가게 된다. 

향후 LG전자와 BBH는 글로벌 브랜드 및 마케팅 전략의 기본방향을 정립,  2008년부터 새로운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LG전자 글로벌 브랜드 마케팅팀장 한승헌 상무는 “LG전자는 휴대폰, 디스플레이, 가전 등  다양한 사업군을 가지고 있지만, 제품간 시너지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일관되고 강력한 글로벌 'LG 브랜드'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LG전자는 기존의 사업본부별, 지역별로 각각 활용하던 대행사를 BBH로 통합함으로써,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 단일화된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오 기자 joki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