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KS 자동차 부동액, 워셔액 불량률 심각

최종수정 2007.12.03 11:00 기사입력 2007.12.03 11:00

댓글쓰기

KS인증을 받지 못한 자동차 부동액과 워셔액의 불량률이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산업자원부 기술표준원은 3일 동절기에 대비해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자동차용 부동액과 워셔액 69개 제품에 대한 품질검사를 실시한 결과 부동액의 경우 7%(40개 제품 중 3개)가 수분함량, 어는점, 금속부식성 등이 품질기준에 미달돼 부적합했다.

부적합률은 KS제품이 3%인데 반해 비 KS제품은 18%에 달했다.

워셔액도 14%(29개 제품 중 4개)가 어는점, 금속부식성 등에서 미달돼 동절기 사용이 불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워셔액 역시 부적합률이 KS제품은 5%, 비 KS제품은 30%였다.

특히 기술표준원은 69개 제품 중 방청효과 불량인 5개 제품을 사용할 경우 차량의 냉각기 파손, 윈도우브러쉬 고장, 차체 등에 부식이 발생해 소비자들이 당장 눈에 보이지 않는 손해를 볼 수 있다고 경고했다.

기술표준원은 또 최근 5년간 KS 제품에 대한 시판품 조사 결과를 분석한 결과 2003년 30%가 부적합했으나 2007년 4%로 현저히 낮아졌다고 말했다.

기술표준원은 "품질문제가 드러난 부동액 및 워셔액 7개제품 생산업체에 대해 KS인증취소 등 행정조치를 취할 계획"이라며 "부동액 충진, 워셔액 구입 시 반드시 KS표시를 확인해 달라"고 주의를 당부했다. 

은용주 기자 yong@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