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CNS, 컨택센터 구축.운영 자회사 설립

최종수정 2007.12.02 10:52 기사입력 2007.12.02 10:52

댓글쓰기

LG CNS(대표 신재철)가 대고객 관리 접점인 컨택센터를 구축. 운영하기 위한 자회사를 설립한다.

2일 LG CNS에 따르면 대고객 관리 접점인 컨택센터의 구축, 운영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세스파트너스를 자회사로 세운다.

LG CNS가 100% 출자하는 유세스파트너스는 오는 3일자로 설립돼 내년 1월 1일부터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한다.

이를 위해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에 550석 규모의 IP기반 최첨단 컨택센터를 구축 중이다.

업계에 따르면 국내 컨택센터 관련 시장 규모는 약 10조 원이며 이 중 아웃소싱 물량은 약 3조 원 규모로 추산된다.

편집국  editorial@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