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권영길 후보 "서민경제 살리겠다"

최종수정 2007.12.01 15:26 기사입력 2007.12.01 15:25

댓글쓰기

민주노동당 권영길 후보는 1일 춘천과 원주 등 강원 영서지역을 돌며 "서민을 위한 경제에 온 힘을 쏟겠다"고 유권자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권 후보는 오전 춘천 퇴계동 거리유세를 통해 "서민경제를 살릴 사람은 바로 권영길"이라며 "경제의 근간은 가정인 만큼 서민들의 지갑에 매달 211만원씩을 채워넣도록 해 행복한 세상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또 "이는 매달 100만원씩 서민 가정이 소득을 올리고 무상 교육 등 사회복지를 통해 111만원씩 절약하겠다는 뜻"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오후에는 원주 농협시지부 앞 유세에서 "한나라당 이명박 경제는 재벌주머니에 비자금을 채워주는 경제이고, 권영길 경제는 서민들 지갑을 채워 주는 경제"라며 "서민들이 교육과 보육, 주거, 노후, 의료 등 5가지를 걱정하지 않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특히 "원주지역만 해도 환경미화원이 하루 아침에 직장을 잃고 고생하고 있으며 각종 재개발로 원주민이 삶의 터전에서 쫓겨나고 있다"면서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만들고 평화와 통일의 한반도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주장했다.

박종서 기자 jspark@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