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창조한국당 "특검수용은 삼성의 재탄생 가져올 것"

최종수정 2007.11.27 12:53 기사입력 2007.11.27 12:52

댓글쓰기

창조한국당 장유식 대변인은 27일 "국회본회의를 통과한 삼성특검법에 대해 노무현 대통령이 수용한 것을 크게 환영한다"며 "특히 삼성 특검법이 창조한국당의 제1호 법안이었던 만큼 그 의의를 더욱 높게 평가한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그동안 청와대는 삼성특검법에 대해 거부권을 고려하는 등 미온적인 태도를 보여왔으나 구조적인 부패척결에 대한 국민적 요구를 거부하지는 못했다"며 "이제 특검법이 제대로 작동해 삼성비자금을 둘러싼 모든 의혹이 밝혀지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특검법이 '삼성'을 공격하기 위한 법이 아닌만큼 삼성특검법은 총수로부터 자유로운 건강한 기업, 국민으로부터 사랑과 존경을 받는 기업으로서의 '삼성의 재탄생'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종서 기자 jspark@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