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李 "삼성 특검, 새로운 발전의 계기 될 것"

최종수정 2007.11.27 12:01 기사입력 2007.11.27 12:00

댓글쓰기

한나라당은 27일 노무현 대통령이 '삼성특검법'에 대한 수용의사를 밝힌 것에 대해 "잘한 결정", "다행스러운 일"이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하지만 한나라당 측은 "노 대통령의 당선 축하금 수사가 철저하게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한나라당 이명박 대선 후보는 이날 노 대통령이 삼성 특검을 수용한 것과 관련, “국회에서 여야합의로 통과된 특검법을 청와대가 받아들인 것은 '잘한 일'"이라면서 "이번 특검으로 진실이 밝혀지고 새로운 발전의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나라당 나경원 대변인도 "참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운을 뗀 뒤, "특검법 발효를 계기로 비자금 조성과 사용에 대한 의혹이 명백히 밝혀져야 할 것이다. 특히 권력형 비리인 대선 자금 및 당선 축하금 수사가 철저하게 이뤄져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윤종성 기자 jsyoon@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