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샤인, 세계판매 500만대 돌파

최종수정 2007.11.27 11:47 기사입력 2007.11.27 11:46

댓글쓰기

월 평균 판매량 50만대에서 11월 100만대로 증가

   
 
LG전자의 두번째 블랙라벨 시리즈인 '샤인'폰이 출시 13개월만에 판매량 500만대를 돌파했다. LG전자가 미국 북미 최대 이동통신사인 AT&T와이어리스를 통해 출시하는 3세대 HSDPA방식 샤인폰.
LG전자(대표 남용)는 블랙라벨 두 번째 시리즈 '샤인(Shine)'이 지난 25일 500만대 판매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국내 시장에 출시된 지 13개월, 올해 2월 해외 판매를 시작한 지 9개월 만의 성과다.

샤인은 해외 판매를 시작한 이후 월 50만대 판매 수준을 유지해 왔으나, 올 4분기 들어서며 판매량이 증가해 11월에는 100만대가 판매됐다. LG전자는 샤인 출시 국가를 확대하고, 지역별 고객 특성을 철저히 분석해 제품을 차별화 한 것이 적중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샤인과 초콜릿폰의 판매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샤인의 출시 국가를 순차적으로 늘려왔다. 상반기 40개국이던 샤인 출시 국가는 3분기 이후 현재 60개국으로 확대됐다. 

LG전자는 출시 국가의 소비자 선호에 따라 샤인을 슬라이드, 폴더, 바 타입으로 구분해 선택적으로 출시했다.

최근에는 지역별 조사를 바탕으로 유럽에 발랄하고 세련된 느낌의 핑크, 아시아에는 부와 명성을 상징하는 골드 색상을 출시하는 등 컬러 마케팅도 강화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26일(현지시각) 미국시장 공략을 위해 슬라이드 형태의 '샤인 3G 고속하향패킷접속(HSDPA)폰(모델명: LG-CU720)'을 출시했다. 

북미 최대 이동 통신사인 AT&T와이어리스를 통해 출시되는 이 제품은 기존 화면 하단부의 상ㆍ하 스크롤 키 대신 동그란 네비게이션 키를 장착해 간결한 디자인을 강조했다.
또 3.6Mbps 속도의 HSDPA 서비스로 4MB의 MP3 한 곡을 8초 만에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해 무선 헤드셋을 통해 멀티미디어 서비스도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 북미사업부장 조준호 부사장은 "샤인폰의 견고함과 고급스러운 질감에 대한 미국 고객들의 기대 심리가 매우 높다"며, "계절적 성수기에 접어든 북미 휴대폰 시장에서 베스트셀러에 오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