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몰캡>케이디씨, 극장용 입체시스템 생산라인 확대

최종수정 2007.11.27 09:48 기사입력 2007.11.27 09:48

댓글쓰기

케이디씨는 전 세계적으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극장용 디지털 대형입체시스템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연간 2000대 규모의 생산라인을 텔슨 공장 부지내에 신축할 것이라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 세계 두 번째 상용화 개발에 성공하여 최근 국내외 공급확대 및 헐리우드 메이저 영화사로부터 판매 승인 및 품질 우수성을 인정받은 계기로 전 세계 시장을 선점해나가겠다는 전략이다.
 
극장용 디지털입체시스템은 디지털 3D영화 상영을 위한 핵심장비로 전 세계적인 디지털 극장으로의 빠른 전환과 헐리우드를 중심으로 한 3D영화의 제작이 크게 늘며 장비시장이 급속 확대되고 있으며 2010년 한 3만대 이상의 장비 수요로 2조원 이상의 시장이 형성될 전망이다. 
 
케이디씨는 현재 미국 리얼D사와 전세계 시장을 양분하고 있으며 해당 장비의 내년 매출만 약 500억원 이상을 계획하고 있다. 
 
케이디씨의 한 관계자는 "극장용 디지털 입체시스템은 무게 180kg, 부품만 200여개 조립되는 복잡한 공정으로 이번 공장 증설은 극장용 장비의 전 세계 시장 선점및 2차 모델로 구상중인 가정용 3D홈시어터 시스템 생산라인도 함께 설계된다"고 밝혔다. 
 
케이디씨의 극장용 입체시스템은 작년 연말 출시돼 '크리스마스의 악몽3D'등이 상영되었으며 현재 국내 CJ CGV, 프리머스 영화관과 홍콩, 대만 등 22곳의 입체영화관에서 헐리우드 3D '베오울프'를 상영 중이다.
 
한편 케이디씨는 27일 오전 9시48분 현재 전일대비 40원(2.50%) 내린 1560원에 거래되고 있다.

김지은 기자 jeki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