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식불공정거래자, 실명공개로 접근 차단 추진

최종수정 2007.11.26 11:33 기사입력 2007.11.26 11:33

댓글쓰기

앞으로 주식불공정거래자의 시장 접근을 차단하기 위해 실명을 공개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26일 금융감독당국에 따르면 주식 불공정거래에 대한 재발방지를 위해 이름을 공개하고 범죄 정도 별로 시장 재진입을 차단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고 밝혔다.

불공정거래자는 감독당국의 감시가 강화되어 최고 증권 계좌 개설이 제한될 가능성도 있으며 매매현황이 집중 감시된다.

또 무혐의자는 이를 당사자에게 통보하고, 소환과 방문조사등을 가급적 제한하고 출석조사를 정착 시키기로 했다.

안승현 기자 zirokool@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