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은행, 회계처리지원 서비스 실시

최종수정 2007.11.26 10:02 기사입력 2007.11.26 10:02

댓글쓰기

우리은행은 보통 기업자유 당좌예금 등 요구불 예금 계좌의 입출금 거래에 대해 회계용도 기록이 가능한 회계처리 지원서비스(WASS )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영업점 창구나 인터넷뱅킹에서도 이용 가능한 이 서비스는 고객이 통장에서 입출금 시 입출금 거래에 맞춰 '회계용도'를 기록해 주는 서비스다.

고객의 다양한 거래를 감안해 '회계용도'를 '비목'과 '세목'으로 세분화해 지원함으로써 입출금 거래에 따른 자금관리(CMS)는 물론 회계처리까지 가능하다.

현재 고객 또는 세무사가 직접 경영정보시스템(MIS)이나 전사적 자원관리(ERP)시스템에 접속, 은행거래내역 입력 및 회계분개를 수작업으로 처리하고 있으나, 이 서비스는 회계용도를 코드로 만들어 제공함으로써 고객이 사용하는 경영정보시스템(MIS)이나 전사적 자원관리(ERP)시스템 상의 회계코드로 변환이 가능해 통장거래내역에 대한 자동분개처리가 가능하다.

우리은행이 금융거래 발생 시점에 회계정보를 기록해 회계프로그램을 통해 자동분개 처리가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것은 은행권에서는 처음으로 실시하는 서비스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회계처리지원서비스는 금융거래 시 회계용도가 기록됨으로써 소규모사업자에게 간편 장부 역할을 제공해주는 서비스"라며, "이 서비스는 내년부터 의무화되는 사업용 계좌의 입출금내역관리를 완벽하게 지원하는 서비스"라고 말했다.

이초희기자 cho77love@akn.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