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투자證, 그레이트 이머징 주식형 펀드 판매

최종수정 2007.11.26 06:48 기사입력 2007.11.26 06:47

댓글쓰기

한국투자증권이 28일부터 한국, 중국, 브라질, 러시아, 인도, 남아프리카 공화국 등 글로벌 대표 이머징 국가에 투자하는 '봉쥬르 그레이트 이머징 주식형 펀드'를 단독으로 판매한다고 26일 밝혔다.

봉쥬르 그레이트 이머징 펀드가 투자하는 6개 국가들은 향후 글로벌 시장을 움직일 성장동력과 견고한 거시경제의 틀을 갖춘 국가로 ▶ 세계 경제성장의 핵심 축으로 지속적인 성장이 예상되는 중국과 인도 ▶ 원자재와 천연자원 가격의 상승으로 경제가 뻗어나고 있는 브라질과 러시아 ▶ 향후 성장 잠재력이 풍부한 아프리카 대륙의 선두주자인 남아공화국 ▶ 선진국 시장으로의 진입을 앞두고 있는 한국 등이다.

봉쥬르 그레이트 이머징 펀드는 기존 펀드들과 달리 벤치마크에 구애받지 않고 다이나믹한 투자비중 조절를 통해 적극적인 수익제고를 목표로 한다. 투자비중은 국가별 시가총액 비중을 정한 뒤 ±15%까지 투자비중을 조절할 수 있어 증시전망이 좋지 않을 경우 전체 주식투자 비중을 최소 60%, 국가별로는 전혀 주식비중을 갖지 않을 수 있다.

투자자 입장에서 6개의 펀드를 국가별로 가입할 경우 국가별 이슈가 발생하면 포트폴리오 비중조절에 대해 보다 많은 시간과 노력이 들어가지만 이 펀드 하나에 가입함으로써 전세계 유망 성장 블루칩 국가를 투자를 한번에 투자하고 또한 국가별 비중조절까지 원스탑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것이 매력이다.

펀드 운용은 신한BNPP투신운용에서 담당하고 국가별 자산배분은 BNP 파리바 본사의 이머징 투자팀에서 한 달에 한 번씩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이슈발생 시 수시로 컨퍼런스를 통해 탄력적으로 운용할 계획이다.

이 펀드를 제안한 한국투자증권 상품개발부 윤동섭 부장은 "이 펀드는 투자대상이 명확하지 않은 블라인드 상품과는 달리 명확하고 투명한 운용방침으로 적극적인 운용한다는 점에서 향후 투자자들의 체계적인 글로벌 투자의 계기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상욱 기자 ooc@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