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탁결제원, 화풍방직 KDR 600만증서 발행

최종수정 2007.11.22 12:00 기사입력 2007.11.22 12:00

댓글쓰기

증권예탁결제원이 중국 기업 화풍방직의 주식을 기초로 한국주식예탁증서(KDR) 600만증서를 발행한다.

주식예탁증서란 예탁기관이 해외투자자의 편의를 위해 설립지국에서 발행한 주식을 기반으로 유통지국에서 발행하는 것으로 원주와 상호 전환이 가능한 주식대체증서다.

예탁결제원은 22일 화풍방직 KDR을 오는 26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관사는 대우증권이다. 

국내 및 해외투자자는 한국 KDR 가격과 홍콩 원주 가격간의 가격차이가 있을 경우 화풍방직 KDR - 원주간 상호 전환ㆍ해지를 이용해 차익거래를 자유로이 할 수 있다.

관계자는 "주식예탁증서는 1927년 이래 뉴욕은행, 씨티은행, JP모건체이스은행 및 도이치은행 등 4대 메이저 주식예탁증서 예탁기관이 전세계에 약 2200여 종목을 발행해왔으나 중앙예탁결제기관이 주식예탁증서를 발행한 것은 화풍방직 KDR이 최초"라고 밝혔다. 

한편, 예탁결제원은 화풍방직의 KDR 외에도 중국, 일본, 미국 등 5개 외국기업과 KDR 발행을 위한 계약체결을 진행중이다. 

유민진 기자 jyyu@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