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패리스힐튼, 기자회견 1시간5분 지각..취재 '보이콧'

최종수정 2007.11.10 19:03 기사입력 2007.11.10 17:05

댓글쓰기

   
 
뉴스메이커 패리스힐튼이 연일 행사 일정에 지각하면서 결국 취재진이 철수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10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패리스힐튼 방한기념 기자회견에서 힐튼은 예정된 시간(오후2시)을 훌쩍 넘긴 오후 3시5분에 등장했다.

이에 취재기자들은 연일 행사에 지각하는 힐튼에 대한 항의 표시로 보이콧에 합의하고 회견장을 빠져나왔다.

검은색 정장차림으로 나타난 힐튼은 "빡빡한 스케쥴에 늦었다. 한국에 왔는데 따뜻한 환영받아서 감사하다. 모두 친절하고 인상이 좋다"고 사과했지만 이미 대부분 취재진이 회견장을 나서 분위기가 썰렁해지고 난 뒤였다.

힐튼은 본인이 들어선 상황에서도 취재진이 빠져나가고 있는 모습을 보고 주변을 두리번 거리는등 표정이 곧 어두워졌다.

프로덕션오 오은정 대표는 “일정이 늦어져서 죄송하다. 패리스 힐튼이 일본에서 한국으로 이어지는 타이트한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어서 그러니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취재진는 오후2시40분경 힐튼이 특별한 설명없이 나타나지 않자 프로덕션오측에 강력히 항의하면서 보이콧 의사를 밝혔다.

프로덕션오측은 이에 진행이 늦어져 미안하다며 확인해보겠다는 말로 취재진을 달래봤지만 오후 3시를 넘기자 취재진 대부분은 회견장을 떠났다.

한편 힐튼은 지난 9일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진행된 패리스 힐튼 팬사인회에는 무려 1시간을 넘겨 행사에 참석했다. 

또한
이날 서울 청담동 한 클럽에서 열린 '자선파티'에도 예정 시간보다 2시간을 넘긴 11시에야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김성배 기자 sbkim@newsva.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